존윅   스틸북   남산의 ..  
Untitled Document
아이디 : 비밀번호 :    로그인회원가입id/pw찾기  
[블루레이] 칠드런 액트 : 풀슬립 700장 넘버링 한정판 - 엽서(4종) (The Children Act, 2018)
장르 유럽 / 드라마
감독 리처드 이어(3)
주연 엠마 톰슨 (Emma Thompson)(63) / 스탠리 투치 (Stanley Tucci)(59)
판매가격 \31,900  \27,500 (▼ 13.8%)
출시예정일 2020-08-27   (예약판매)
수량
 
   
 

출시작/예정작 > 예정작 > 블루레이
베스트 > 장르별베스트 > 액션
베스트 > 국가별 베스트 > 기타베스트


배송료는 2,500원이며 무료배송상품과 같이 주문하시거나 총 20만원 이상 주문시 무료배송됩니다.
* 본 상품은 에 출시예정인 상품이며, 제작사 사정에 따라 출시일, 제품정보, 가격 등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예약 상품이 포함된 주문은 최종출시일에 일괄 배송됨을 양지해 주시길 바랍니다.
※ 주의 사항 : 블루레이(Blu-ray) 디스크는 블루레이 전용 플레이어에서만 재생됩니다. 따라서 기존 DVD 플레이어에서는 재생할 수 없습니다.
더빙 영어
자막 한국어, 영어
화면비율 1.85:1 / 1080P FullHD
상영시간 105분
등급 12세이상관람가
오디오 English DTS-HD Master Audio 5.1, English DTS-HD Master Audio 2.0, Audio Description
제작사 킹미디어
지역코드 A
제작년도 2018
출시일자 2020-08-27
그날의 판결 이후… 나의 삶과 마주하기 시작했다!
우리가 내려온 '선택'과 '결정'… 과연 최선이었을까?
올여름, 인생의 새로운 페이지가 펼쳐진다!

완벽주의 판사 '피오나'는 법이 삶을 지배할 정도로 무엇보다 일을 우선시하는 인물이다. 그래서일까 런던가정법원은 신념을 지키기 위해 치료를 거부하는 만 17세 9개월의 미성년 '애덤'의 생사가 달린 민감한 사건의 적임자로 언제나 최고의 판결을 내려왔던 '피오나'를 지목한다. 그녀가 사건을 맡은 후, 언론은 물론 각계각층에서 사건과 '피오나'를 주목하기 시작하지만 그녀는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법과 판례에 근거해 정당한 결정을 내리고자 한다. 그러나 그녀의 머릿속 한구석에는 지난밤 남편의 폭탄선언의 여파가 자리해 있다. 사회적으로 존경받는 판사로서 성공적인 인생을 살아온 주인공의 우아한 일상에 불현듯 찾아온 결혼생활의 위기와 오롯이 판결의 무게를 감당해야 하는 중대한 재판이 동시에 주어진 것이다.

퇴근 후, 집에서도 수백장의 종이에 얼굴을 파묻은 채 일에 몰두하는 '피오나'. 그런 그녀를 보며, 대화를 시도하려는 남편 '잭', 하지만 그의 노력이 무색하게 '피오나'는 시큰둥한 반응으로 일관한다.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더 '피오나'와 행복했던 시절이 그리워져만 가는 남편 '잭'. 결국 "아무래도 나 바람피울 것 같아"라고, 폭탄선언을 하게 된다. 그 순간 '피오나'는 남편을 믿었던 만큼 큰 상심을 하게 된다. 그런 그녀의 모습이 더 인간적으로 느껴지는 것은 일과 사랑 모든 것이 완벽할 거 같았던 그녀도 사실은 삶의 균형을 잃지 않기 위해 무던히도 애쓰고 있었던 것. 덕분에 관객들은 '피오나' 캐릭터에 동질감을 느낌과 동시에 애처로운 감정을 경험하게 된다.

한편 전날 남편 '잭'과의 대화로 복잡한 심경의 '피오나'. 이런 가운데에서도 "난 어떻게든 결정해야 해"라며, 법정 안에 들어선다. 하지만 그녀의 머릿속에는 '과연 내가 내려온 선택과 결정이 최선이었을까?'라는 질문으로 가득 차 있다. 결국 죽음까지 각오한 소년 '애덤'이 자신의 선택에 따른 모든 가능성을 제대로 이해하고 결정한 것인지 직접 알아보기 위해 '피오나'는 법정 밖으로 향한다. 직업상 감성보다는 이성을 따라온 판사 '피오나'가 스스로 자신의 틀을 깨부수기 시작한 것이다. 그날의 판결 이후, 그녀 자신의 삶은 물론 남편 '잭'과 소년 '애덤'의 인생에도 새로운 페이지가 펼쳐지면서 관객들은 '인생은 우연과 선택의 연속이다'라는 말을 몸소 실감하게 된다.

이 밖에도 관객들은 '피오나'가 마주하게 되는 일, 사랑 그리고 꿈에 관한 또 다른 챕터들을 보며, 삶이란 결코 법과 같은 정형화된 논리로 설명되어질 수 없음을 깨닫게 된다. 또한 '피오나'가 잊고 살아온 마음이 얼마나 아름다운 것인지 다시금 일깨워주는 순간을 통해 관객들은 인생에서 진정으로 소중한 것이 무엇인지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될 것이다.




나의 결정이 소년의 최선이길
존경 받는 판사 피오나는 결혼생활의 위기를 맞은 가운데,
치료를 거부한 소년 애덤의 생사가 달린 재판을 맡게 된다.
이틀 안에 치료를 강행하지 않으면 목숨이 위태로운 상황에서
애덤의 진심을 확인하고 싶었던 피오나는 병원으로 직접 찾아가고,
그날의 만남은 두 사람의 삶에 예기치 않은 파장을 일으키는데……

  ※ 스페셜피쳐

- Emma Thompson(Fiona Maye) (6분 35초)
- Stanley Tucci (Jack Maye) (54초)
- Fionn Whitehead (Adam Henry) (5분 24초)
- Richard Eyre (Director) (5분 25초)
- Ian McEwan (Author & Screenwriter) (7분 7초)
- Duncan Kenworthy (Producer) (6분 9초)
- Peter Francis (Production Designer) (4분 10초)
- Sir Alan Ward (Legal Consultant) (4분 9초)